• 성경검색
  • 전체게시글 검색

신앙도서

  • 커뮤니티
  • 신앙도서

내가 아버지께 구할 터인즉 그분께서 다른 위로자를 너희에게 주사 그분께서 영원토록 너희와 함께 거하게 하시리니 곧 진리의 영이시라.
(요한복음 14장 16-17절)

  • 루터의 밧모섬조회수 : 3032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7년 11월 9일 15시 23분 36초
  • 글쓴이
    제임스 레스턴
    출판사
    이른비
    출간일
    2016-11-20
    조회수
    3032
  • 본문: 330쪽 |  150*225mm
    가격: 16,200원

     
     
    ⚫ 탁월한 논픽션 저술가 제임스 레스턴의 흥미진진한 ‘마르틴 루터 이야기’
    ⚫ 고난의 한가운데서 가장 창조적인 삶을 살았던 루터의 빛나는 한 시기 조명
    ⚫ 2017년 종교개혁 500주년, 루터의 생애와 사상을 이 한 권으로 정리한다!
     
     
    『루터의 밧모섬』은 16세기 격동의 시대를 살아간 위대한 종교개혁가 마르틴 루터의 삶과 고뇌, 결단을 마치 눈앞에서 보는 것처럼 생생하게 묘사하고 있다. 그 사실성과 역동성이 500년 전 역사를 오늘 우리의 이야기로 강력히 끌어당기고 있다. 그런 점에서 루터와 종교개혁, 나아가 서양사에 관심 있는 독자들에게 반갑고 유익한 책이다.

    저자소개

    제임스 레스턴
    저자 : 제임스 레스턴
    저자 제임스 레스턴은 1941년 뉴욕에서 태어났다. 저널리스트이자 역사 저술가로 열일곱 권의 책을 썼다. 『갈릴레오의 생애』 『최후의 계시』 『신앙의 수호자』 등 논픽션 저작들은 유럽 역사를 참신한 시각으로 그려내 호평을 받았으며 13개 국어로 번역되었다. 특히 사자왕 리처드와 살라딘의 십자군 전쟁을 다룬 『신의 전사 들』은 수십만 부가 판매된 베스트셀러다.

    『뉴요커』 『타임』 『스미소니언』 『내셔널 지오그래픽』 등 저명 한 잡지에 많은 글을 썼으며, 천년왕국, 십자군 전쟁, 종교재판 등 다양한 주제로 역사적 사건의 현대적 의미에 대해 미국을 비롯해 해외에서 두루 강의했다. 로마의 미국아카데미 , 존 클러지 센터, 미국의회도서관, 우드로 윌슨 국제센터에서 연구원을 지냈다.

    1520년에서 1536년에 해당하는 유럽 역사를 다룬 『신앙의 수호자』를 쓰는 과정에서, 레스턴은 종교개혁가 마르틴 루터를 새롭게 발견했다. 내로라하는 성직자들과 군주들이 활약 한 그 시대에 루터가 미친 영향은 그들 모두를 뛰어넘고도 남았다. 어느 해 여름 바르트부르크 성을 방문했을 때, 그곳을 둘러싼 루터의 파란만장한 생애가 이야기꾼인 그에게 깊은 영감을 주었다. 그는 루터의 용기와 열정, 한 편의 드라마 같은 일생, 정직함, 우아한 면과 거친 면, 재치와 유머, 결점 등 모든 면에 매료되었다. 이 책은 마르틴 루터의 가장 빛나는 한 시기를 다루지만, 그의 모든 삶을 집약해 보여준다.
     
    목차
    머리말 ㆍ17
    제1장반골의 탄생 ㆍ21
    제2장보름스 국회 ㆍ49
    제3장알텐슈타인에서의 납치작전 ㆍ69
    제4장루터의 밧모 섬 ㆍ81
    제5장일개 수도사 대 높으신 왕 ㆍ101
    제6장불온한 사상, 파괴의 불길 ㆍ123
    제7장주도권 다툼 ㆍ137
    제8장악마와의 투쟁 ㆍ147
    제9장새로운 피조물 ㆍ159
    제10장비밀 사명 ㆍ173
    제11장10주 만에 번역한 신약 27권 ㆍ185
    제12장로마의 상황 ㆍ201
    제13장오직 믿음으로 ㆍ217
    제14장광신의 물결 ㆍ225
    제15장해방 ㆍ237
    제16장통합 ㆍ251
    제17장루터의 성서 세상에 나오다 ㆍ263
    맺음말 ㆍ281
    저자 후기 ㆍ301
    참고문헌 ㆍ311
    종교개혁 깊이읽기|루터의 모든 책을 불사를 수는 없었다 ㆍ317
    옮긴이의 말 역사|속 루터의 인간적 매력을 만나다 ㆍ327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텔레그램으로 보내기
    • 밴드 보내기
    • 블로그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